전시작품

[또,다시야생전 Rewilding Exhibition] 킨거 코바치 (루마니아/헝가리) Kinga Kovács (Romania/Hungary)


본문

킨거 코바치 (루마니아/헝가리) 

Kinga Kovács (Romania/Hungary)


​<부화 Hatchery>


0526e304596cf7834d9dddacb3e16bc6_1662086097_4133.JPG


0526e304596cf7834d9dddacb3e16bc6_1662086097_5788.JPG
 

작품의 컨셉은 생명의 상징인 알에 강조를 둔 다산의 제단이다. 가이아(Gaia)를 상징하는 큰 알이 작은 알들을 낳는다. 그러나 이것은 인간이 우리의 탐욕과 자연을 지배하려는 욕심 때문에 자연에 있는 모든 것을 거의 파괴한 후에, 가이아의 자리를 차지하여 가이아의 역할을 하는 것으로 해석될 수 있다. 현 상황에 대한 책임은 우리에게 있고, 모든 재야생화 과정은 자연과의 균형을 다시 회복하고자 하는 우리의 노력에 달려있다.

 

My concept of this fertility altar focuses on the egg, the symbol of fertility and life. The main egg-representing Gaia-gives birth of other creatures in the form of smaller eggs. This can also mean that we, humans, taking the role of Gaia, and doing her work after we destroyed almost everything in nature because of our greed and hunger for domination over nature. We are responsible for the current situation, and the rewilding process on us to get back in balance with na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