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st Biennale

[2004] 자연의 정찬/윤석숙/한국


본문


e6ae1dabf63d1d370ca187dbb9f40e32.jpg


자연이 주는 경이로움은 어느 곳에서나 아주 쉽게 느낄 수 있다.

자연에서 실제로 얻는 것도 마찬가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