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st Biennale

[2006] 눈물 [전원길]


본문


 

14.jpg


나의 신체 비례를 반영하고 있는 철판 구조물에 가는 호수가 연결되고 샘물이 들어온다.

입방체의 구조물은 인간의 상징적 형상으로서 예술과 인간과 자연의 개념적 시각적 통합을 이야기하고 있다.

끊임없이 사방으로 흘러내리는 물은 자연과 인간의 순환적 생명성과 인간의 본성인 감정의 상징물이 된다.